최초의 천연항생제가 페니실린(Penicillin)이라면, 21C 천연항생제는 코디세핀(Cordycepin)

IMG_0030

최초의 천연항생제가 페니실린(Penicillin)이라면,

21C 천연항생제는 코디세핀(Cordycepin)
간혹 우리는 인류의 수명을 페니실린이 발견 된 후와 전으로 나누기도 합니다.
​페니실린이 발견되기 전까진 인류의 수명이 20~30년에 불과 했고
​10살이 되기 전에 절반 정도가 사망했다고 알려져 있으니까요.
​그러다보니 페니실린을 신의 선물, 인류 최고의 천연항셍제가 부를 수밖엔 없을 것 같아요.

하지만 페니실린이 상용화되고 인류의 평균 수명 100세 시대를 바라보며
이제는 페니실린을 능가할 새로운 천연항생제를 찾기 시작했습니다.
​그리고 그에 대한 해답이 바로 코디세핀(Cordycepin)이지요.

코디세핀을 중국에서는 虫草素(총차오쑤, 충초소), 冬虫夏草素(동충시아차오쑤, 동충하초소),
​虫草菌素(충차오쥔쑤, 충초균수), 蛹虫草菌素(용총차오쥔쑤, 용충초균소)라고 부르며 동충하초,
​금충초의 핵심요소로 분류하며 천연약물로 분류하고 있습니다.
​또한 중국의 보건당국에서는 개인의 체질에 따라 코디세핀을 하루 20mg-30mg를 권장하고 있습니다.
​그만큼 인류를 위한 최고의 천연항생제를 알리려는 노력이 아닐까 싶어요.
​진시황, 양귀비, 등소평 등 유명인들이 괜히 동충하초,
​금충초를 상비약으로 두고 섭취한 것이 아닌 겁니다. ^^

코디세핀은 1951년 독일의 커닝햄(Cunningham)교수가 발견 한 이래
지속적인 연구가 이뤄졌습니다.
​미국 식품의약국(FDA)에선 급성 림프구성 백혈병의 희귀 의약품으로 승인되며,
​또 다른 많은 신약 개발을 위해 사용되고 있습니다.
​그만큼 21C 인류를 위한 천연항생제 반열에 당당하게 오른 것이죠.
​그렇다면 코디세핀은 어디서 추출되는 것이며, 어떠한 효능이 있을까요?
​그에 대한 해답은 동충하초와 금충초에 있습니다.

코디세핀은 동충하초와 금충초가 성장하면서 생성해내는 물질인데요.
​가장 큰 특징이 바로 천연항생제라는 점입니다.
​면역력 증강은 물론 혈소판 응집을 억제하여 심혈관 치료와 예방 도움이 됩니다.

중국에서는 코디세핀을 동충하초, 금충초와 같다고 여기고 있어요.
​그에 대한 예로 중의학에서는 음(阴)과 양(阳)의 기운을 조절하여
인체 균형에 도움을 준다고 명시하고 있는 점입니다.
​또한 간과 신장 보호 기능이 뛰어나며, 피부를 매끄럽게 하며, 기혈을 보호하고,
​생리통, 편두통, 관절염을 완화하는 성분을 가지고 있어 3가지 귀한 약재로 분류하고 있답니다.

서양의학에서도 항암작용, 항산화 작용, 향균, 항바이러스, 면역력 조절, 신진대사 개선 등
많은 약리작용을 한다고 명시하고 있습니다.
​그래서 코디세핀에 대한 많은 임상실험이 이뤄지고 있으며,
​약물화학, 항산화, 미용, 보건식품 등 다양한 분야로
코디세핀에 대한 영역이 넓혀지고 있는 실정입니다.
​실제 미국에서는 마약치료제로 동충하초,
​금충초가 사용 되고 있기도 하지요.

면역력 증가, 항암(항종양), 항백혈병, 향균작용과 소염작용에
뛰어난 효력을 발휘하는 코디세핀. 21C 인류를 위한 최고의 천연항생제가 아닐까 싶어요.
​이제 천연항생제하면 페니실린만 떠올릴 것이 아니라 코디세핀도 함께 기억하도록 합시다. ^^